default_setNet1_2

세종시, 도농상생 ‘농촌인력중개창구’ 운영

기사승인 2021.04.02  10:38:07

공유
default_news_ad1

- 영농철 영농인력 부족 최소화 기대

세종시(시장 이춘희)가 코로나19 영향 등에 따른 영농기 일손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도농 상생 농촌인력중개창구’를 운영한다고 지난 1일 밝혔다.

봄철에 접어들며 지역 농가가 본격적인 영농기에 진입했지만, 코로나 19 장기화로 외국인 근로자 수급이 불안정해지며 농촌일손부족 문제를 야기하고 있다. 

특히, 4~6월은 딸기 수확, 과실 솎기, 봉지 씌우기 등 수작업이 필요한 시기로 인력수급에 어려움이 예상된다. 

이에 따라 시는 시청 누리집(www.sejong.go.kr)에 일손이 필요한 농가별 구인현황, 연락처 등을 담은 농촌인력중개창구를 개설, 12월 말까지 운영한다.

구인을 희망하는 농가는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구인현황을 신청하고, 구직자는 시청 홈페이지 창구를 통해 구직을 신청하면 된다.

이광태 농업축산과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더욱 가중되는 영농기 농촌인력 부족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라며 “도시 구직자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청 농업축산과 원예담당(044-300-4333)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광철 기자 skc4649@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