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 ‘지역 웹툰캠퍼스’ 공모 사업 선정

기사승인 2021.04.02  10:34:04

공유
default_news_ad1

- 총 7억원 투입…작가·기업 입주실 및 교육실 등 갖춰

   
▲세종시청 전경.

청년창업사관학교, 청년센터 등 청정세종 프로젝트가 추진되는 세종시 다정동 가온마을7단지 상가에 ‘세종 웹툰캠퍼스’가 들어선다.

시는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 지역웹툰캠퍼스 조성·운영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웹툰캠퍼스는 지역의 만화창작자 양성을 지원하고, 웹툰 체험과 교육 등을 위한 시설로 다정동 가온마을 7단지 상가 내 약 630㎡ 규모로, 국비 3억 5,000만 원을 포함해 총 7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올해 11월까지 조성된다.

이곳에는 ▲개인·단체작가 입주실 ▲기업입주실 ▲웹툰 제작장비가 구비된 교육실(씬티크실) ▲전시공간이 들어서게 되며, 전문가, 예비 작가를 위한 특화 교육 등도 운영한다. 

웹툰 작가 입주공간과 더불어 청소년 진로체험 및 일반시민 등을 대상으로 한 교육프로그램과 관내 대학과의 협력을 통한 웹툰 축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시설 구축 및 운영은 지역 문화콘텐츠 육성 거점기관인 세종테크노파크가 담당한다.

시는 이번 웹툰캠퍼스 조성으로 청년창업사관학교, 청년센터 등으로 다양한 분야의 청년들이 한데 모여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웹툰캠퍼스 조성으로 지역 문화콘텐츠 산업 발전의 초석을 마련하게 됐다”며 “지역 작가를 양성해 콘텐츠 산업의 확산과 우수한 인재들이 정착할 수 있는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화 기자 netcore@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