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일곱 번째 세종축제 화려한 개막을 알리다’

기사승인 2019.10.07  17:25:17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5일 개막…‘여민락 주제’로 오는 9일까지 다채로운 행사 꾸며

   
▲세종축제가 진행 중인 세종호수공원 야경.

일곱 번째 세종축제가 그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세종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5일 세종호수공원 주무대에서 ‘시민이 함께하는 일곱 번째 세종축제, 여민락’이라는 주제로 축제의 막이 올랐다고 밝혔다.

   
▲이춘희 세종시장이 세종시 명예시민으로 선정된 김종민 국회의원(사진 왼쪽 첫번째)에게 기념패를 전달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개막식은 이춘희 세종시장, 서금택 세종시의회 의장, 명예시민인 김종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등 내외빈과 수천명의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축하공연의 하나인 ‘대합창’은 세종시민 400여명이 참여한 행사로 신도시와 읍면지역의 다양한 시민이 함께 어우러진 무대로 세종시민이 하나가 되는 모습을 연출했다.

또한 마지막 무대를 수놓은 가수 거미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호수공원의 야경과 가을의 정취를 한층 더 깊이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매화공연장에서는 프랑스 공중예술서커스단 소다드가 ‘그리움’이란 주제로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는 등 행사장 곳곳에서 다채로운 볼거리, 즐길거리가 펼쳐졌다.

이번 축제는 지난 5일부터 오는 9일까지 세종호수공원과 조치원읍 일원 등 세종시 곳곳에서 펼쳐진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축제는 세종시민은 물론 전국에서 모인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즐기고 화합하는 축제”라며,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 행정수도 세종’에 걸맞게 다양하고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말했다.

   
 

이종화 기자 netcore@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