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교육청, 학교시설 ‘드라이비트 공법’ 최소화

기사승인 2018.04.17  08:54:14

공유
default_news_ad1

- 필로티 하부 등 화재취약부위 준불연성능 이상 단열재 사용

세종시교육청(교육감 최교진)은 향후 학교시설시설공사 시 필로티 하부 등 화재취약부위에 준불연성능 이상 단열재를 설치하는 단열재 난연성능 강화 계획안을 지난 16일 발표했다.

최근 빈번하게 발생한 건물 화재 사고로 인명 및 재산 피해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학생 안전사고에 대비해 쉽게 불이 옮겨 붙을 수 있는 필로티 하부에 준불연성능 이상 단열재를 설치함으로써 선제적으로 화재 사고를 예방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화재에 취약한 외단열미장마감공법(일명 드라이비트공법)을 지양할 계획이며, 부득이하게 사용할 경우 준불연성능 이상 단열재를 사용한다.

시교육청은 오는 2030년까지 지어질 신설학교 70개교 화재취약부위에 대해 설계 시 모두 준불연성능 이상 단열재를 적용하고,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6개교에는 설계변경을 실시해 적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기존학교의 드라이비트 외벽마감의 경우 안전점검 시 마감재 파손 여부를 철저히 점검한다. 관내 드라이비트 설치 학교 현황은 25개교(유 4원, 초 11교, 중 6교, 고 4교)로 주기적인 점검을 실시해 화재 예방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화재안전사고 취약계층인 학생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안전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화재안전기준을 강화하고 지속적인 관리해 화재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종화 기자 netcore@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