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 올해 첫 기업유치 성과 ‘풍성’

기사승인 2018.04.13  16:54:22

공유
default_news_ad1

- 9개 유망기업 협약… 1,300억원 투자·일자리 460여개 창출

   
▲이춘희 세종시장이 유망 중소기업 투자협약식 후 기업 대표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13일 시 청사에서 유망 중소기업 9개사와 올해 첫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투자 기업들은 자동차·항공기 부품, 에너지 분야 등의 유망 중소기업으로, 세종시 첨단산업단지(소정면)과 벤처산업단지(전동면)의 13만7,000㎡ 부지에 1,300억원을 투입, 460여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할 전망이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SMS는 자동차 히터 전문기업, ㈜이노윌은 헬기 및 항공기 장착용 열교환기 생산에 독자 기술력을 갖고 있다.

㈜테라테크노스는 전기자동차 배터리 핵심원료 개발기업으로 탄탄한 기술력을 갖췄다.

㈜드림텍은 1985년 설립된 자동차 제동장치 전문기업으로 지난해 매출 326억원을 기록한 대표적인 강소기업이다.

   
 

한편 세종시는 출범 후 257개 기업을 유치(MOU체결)했고, 한화첨단소재, SK바이오텍 등 49개 기업이 투자이행을 완료해 5,000여명의 신규일자리를 창출했다.

이춘희 시장은 “투자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이번 투자기업들이 세종시를 대표하는 강소기업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화 기자 netcore@hanmail.net

<저작권자 © 세종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